https://www.youtube.com/watch?v=tCcC3ByNXq0

 

bgm

 

 

20200606_100443.jpg

 

오늘은 네흥이가 5, 6, 7살때 살았던 집에 가보려고 해.

 

지금은 살지 않는 동네이고, 살지 않는 집이기 때문에 그냥 까놓고 모자이크 처리 같은거 없이 리뷰하도록 할게.

 

 

 

 

 

20200606_100447.jpg

 

보면 알다시피 여긴 경기도의 부천이라는 도시고, 이곳은 원미동이라는 동네야.

 

엄밀히 따지면 네흥이는 서울 이태원에서 태어났는데

 

엄빠가 네흥이가 5살때 부천의 이곳으로 이사와서 7살까지 이곳 원미동에서 나고 자랐어

 

그리고 8살때 엄빠가 출세해서 근처 아파트로 이사를 갔단다

 

아무튼 5살~7살까지의 기억이 이곳에 있어서 이곳은 네흥이에게 추억이 있는 동네야

 

원미동은 참고로 중딩 국어 교과서에 나오는 원미동 사람들이라는 그 소설에서 나오는 그 원미동이 맞단다

 

 

 

저 사진속에 나오는 저 건물에 지금은 '시민학습원'이라고 되어 있는데 저기가 옛날 나 어렸을때는 보건소였단다

 

그래서 저기서 때되면 가서 주사같은거 맞고 그랬었지

 

당연히 네흥이는 저기서 주사 맞을때 맞기 싫어서 울고불고 바닥에 大자로 들이누워서

주사 안맞아요! 내가 안맞아요! 내가 맞기 싫어서 안맞겠다는거요 누가 나를 갖다가 강제로 시키는거요! 했단다ㅎ

 

 

 

 

 

20200606_100454.jpg

 

 

왼쪽엔 자동차 정비소가 있었는데 지금은 없어지고 대형 주차장이 생겼구나

 

 

 

 

 

 

 

20200606_100511.jpg

 

 

지금 이 다리도 원래는 없었고, 그냥 맨 도로였는데..

 

 

 

 

 

20200606_100519.jpg

 

지금은 이렇게 가운데에 있던 도로를 다 허물어버리고 서울의 청계천처럼 해놓았단다

 

이건 지금도 부천 시민들 사이에서 호불호가 갈리는데

 

나는 지금은 타지생활을 오래해서 별로 불편을 느끼는 점이 없어서 잘 모르겟뜸

 

 

 

 

 

 

20200606_100540.jpg

 

잡썰이 길었으니 그만하고

 

본격적으로 옛날에 살았던 집에 가보도록 하자

 

 

 

 

 

20200606_100553.jpg

 

 

골목으로 들어가면..

 

짜잔

 

말하자마자 무섭게 바로 나왔다!

 

저기가 내가 살았던 집이야

 

어디냐고??

 

 

 

 

 

20200606_100619.jpg

 

여기ㅋㅋㅋ

 

바로 이 건물 3층에 살았어

 

탁구장 바로 윗층이 네흥이가 5살때부터 살았던 집이란다

 

지금 보면 무슨 핵폭격 맞은 히로시마 건물 같은데

 

놀랍게도 20년전에도 저 상태 그대로였단다

 

네흥이는 저기서 살았어

 

 

 

20200606_100624.jpg

 

 

지금 보면 오른쪽에는 무슨 멋들어진 단독주택같은게 들어서고 왼쪽엔 빌라가 들어섰는데,

 

네흥이가 살았던 이 허름한 건물만 그대로 있네ㅋㅋ

 

 

 

 

20200606_100749.jpg

 

측면샷ㅋㅋ

 

 

 

 

20200606_100933.jpg

 

옛날에 저 열린 창문들 앞에서 밑에서 친구들이 "네흥아~ 놀자!!" 하면

 

네흥이는 열린 창문들로 얼굴만 빼꼼히 빼고서 "구랭~~" 했단다

 

 

 

근데 사진 찍고 있기 무섭게

 

슈퍼아주머니 한 분이 나한테 오셔서 "저기~ 뭐 찍으세여?" 하심

 

그래서 옛날에 살던 집인데 20년이 지났는데도 아직 있네요 하고 웃으니까

 

"어머 글쿠나~ 저 건물 아직도 처분이 안되서 처치곤란이에요" 이러더라

 

나도 이 건물이 흉물이라고 생각은 하지만 그래도 내 옛날 기억이 있던 곳이라 철거되면 아주살짝 아쉬울 거 같긴 함

 

 

 

 

 

 

20200606_101101.jpg

 

건물 정문 안으로 들어와봤다

 

 

 

20200606_101102.jpg

 

그림 그려놓은것처럼 옛날에 저 위에 올라가 놀곤 했다

 

어릴땐 진짜 말많고 개구쟁이였는데 커가면서 말수도 줄고.. 앗.. .갑자기 두통이... 

 

어찌됐든 안에 들어가서 인테리어도 보고 싶고 했는데

 

할 일도 있고 귀찮기도 하고 또 사람들 지나다니는데 눈치도 보이고

 

민폐가 될 거 같아서 그냥 이쯤하기로 하자

 

 

 

 

 

20200606_102823.jpg

 

지금 현재 네흥이의 집으로 가는 길..

 

 

참고로 네흥이는 지금은 방금 리뷰했던 동네 바로 옆동네에 산다

 

 

 

 

20200606_102824.jpg

 

빨간색 동그라미 친 저 집이 현재 네흥이가 사는 집이다

 

지금 보면 참 네흥이의 엄마, 아빠도 열심히 살았구나 라는 생각이 든다

 

네흥이는 지금 현재 지금 집은 커녕 여자도 없는데

 

아ㅋㅋㅋ

 

 


글리젠 어제 72 오늘 27 새 글 평균 1.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628 내 나침반이야 15 file 요우무 2020.06.06 12 0
59627 진짜 최악이라고 생각하는 노래 알고있는 네흥이들 있어? 17 skipabeat 2020.06.06 18 0
» 베스트 [리뷰] 5~7살때 살았던 동네와 집 7 file 이퀄리티 2020.06.06 39 8
59625 굿모닝!!! 1 file 나의원금은.... 2020.06.06 9 0
59624 방통위에 신고 넣은 거 있는데 5 유루메루리아무 2020.06.06 10 0
59623 사고싶은게 갑자기 많아졌다 4 file 유루메루리아무 2020.06.06 8 0
59622 헤이헤이 3 리아무는무리무리야무 2020.06.06 5 0
59621 1일 3비단길 하자 3 skipabeat 2020.06.06 7 0
59620 토요일인데 왤케 네망이노 1 개대지 2020.06.06 5 0
59619 다시 자러감 5 file 나의원금은.... 2020.06.06 20 0
59618 배고픈듯 안 배고픈듯 5 file 유루메루리아무 2020.06.06 12 0
59617 피곤타 4 file 유루메루리아무 2020.06.06 5 0
59616 엄청 일찍 일어났다 3 file 유루메루리아무 2020.06.06 7 0
59615 인간으로 둔갑한 네흥신 6 file neoanime.co.kr 2020.06.06 21 3
59614 ★네흥이들 필독!★ 3 요괴디스코 2020.06.06 13 0
59613 퇴근을 기다리며 낙서한 네흥신 4 file 네흥신꼬리담당 2020.06.06 20 3
59612 방도리 재밌떵.. 8 file 네흥신꼬리담당 2020.06.06 15 0
59611 야리둡 너가 거기서 왜 나와! 1 유루메루리아무 2020.06.06 14 0
59610 졸려....(메이플 캐릭꾸미기 사이트로 만든 네흥신) 9 file 네흥신꼬리담당 2020.06.06 16 0
59609 간만에 쥬지 흔들어야지 5 file BBKKBKK 2020.06.06 16 0
목록
검색
Board Pagination Prev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Next
CLOSE